대부분의 여자들이 쇼핑을 좋아하듯 저도 쇼핑을 정말 좋아합니다.

 

한 번 쇼핑을 시작하면 시간가는 줄 모르고 옷가게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는데요, 사실 대부분은 그냥 아이쇼핑(영어로는 window shopping) 일 뿐 많은 옷을 사지는 않는답니다!

 

특히나 미국은 옷을 입어 볼 수 있는 탈의실이 대부분 한국에 비해 크고 넓게 잘 되어 있고 많은 옷을 입어본다고 직원들이 눈치를 주는 것도 아니라 여러 벌의 옷을 마음 껏 입어보고 그 중 가장 마음에 드는 옷 한 두벌만 구입했었습니다.

 

예쁜 옷을 구경하고 입어보는 것 만으로도 행복 해 하고 만족하는 스텔라 랍니다:)

 

 

 

 제 호스트맘도 저만큼이나 쇼핑을 좋아하셔서 호스트맘과 저는 주말에 틈만나면 쇼핑을 하러 다녔습니다.

 

꼭 옷가게나 백화점에 옷을 사러 쇼핑을 갔던 것은 아니고 네비게이션, 비디오, 퍼즐 등등 쇼핑 품목은 다양했습니다!

 

미국에 간지 2주가 되었을 때 호스트맘께서는 저와 독일 교환학생 라라(Lara) -라라는 예의 없고 문제가 많아 미국 생활 한달도 안 되어 다른 집으로 쫓겨났습니다- 를 쇼핑몰에 데리고 가셨습니다.

 

호스트맘은 다른 가게로 쇼핑을 하러 가시고 라라와 저는 옷을 사기 위해 미국 10대 학생들에게 인기있는 체인점인 Rue21으로 들어갔습니다. (Rue 21 광고 아닙니다!)

 

한참을 둘러 보고 이 옷 저 옷을 입어 보다가 마음에 드는 옷 2벌을 구매했는데요, 옷을 계산 할 때, 무엇인가가 이상했습니다.

 

제가 생각했던 금액보다 더 많은 금액을 지불해야 했기 때문이지요!

 

그때서야 옷값에 세일즈 텍스가 붙었다는 것이 생각났습니다.

 

 

세일즈 텍스(Sales tax)란? 소비자가 구입한 매상액에 대하여 과세되는 세금.

쉽게 말하자면, 물건 값에 세금이 이미 포함되어있는 우리나라와는 달리 미국에서는 물건값에 세금이 포함되어 있지 않답니다! 그래서 계산 할 때 별도로 세금을 내야 되요. 세일즈 텍스는 주마다 다릅니다. 미시간주는 물건값의 6%였어요! 예를 들어 미시간주에서 20달러 짜리 옷을 사면 1달러 20센트의 세일즈 텍스가 붙어 총 $21.20를 지불해야 합니다.

 

미국 생활을 시작 한 지 2주 동안은 동네 가게에서 치약 하나, 머리끈 하나, 생일카드 하나 이렇게 소액의 물건들을 구매 해 본 적 밖에 없어서 때문에 세일즈 텍스 (물건을 살 때 지불해야 하는 세금)를 별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었는데, Rue21에서 옷 두벌을 사고 50달러 이상의 큰 금액을 계산하고 나니 물건값 6%의 세일즈 텍스가 크게 느껴 졌던 것입니다.

 

 

      

 

(출처:구글)            

 

모든 물건을 1달러에 파는 Dollar tree의 영수증입니다.

 

위의 영수증 처럼 미국의 영수증에는 물건값, 세일즈 텍스, 총 금액이 나와있습니다!

 

분홍색 화살표가 세일즈 텍스인데 음식에는 세일즈 텍스가 없기때문에 오른쪽 영수증에는 세일즈 텍스가 $0으로 되어있습니다.

 

가게에서 음식을 살 때만 세일즈 텍스가 없을 뿐, 식당에서 음식을 먹을때는 세일즈 텍스를내야합니다! 

 

 

세일즈 텍스는 주(州, state) 마다 다릅니다!

 

(출처:구글)

 

제가 살았던 미시간 주의 세일즈 텍스는 물건값의 6%로 미국의 50 개 주 중에서 37위네요.

테네시 주가 9.44%로 세일즈 텍스가 가장 높은 주(1위) 입니다!

 

흰색의 두 개의 주에는 세일즈 텍스가 없네요!

 

미시간주 바로 아래인 오하이오 주에 여행 갔을 때 옷 몇 벌을 산 적이 있는데 미시간주에서 옷을 살 때 보다 훨씬 세일즈 텍스가 많이 붙어 놀랬었답니다. 

 

그래서 호스트맘께 물어보니 오하이오주는 세일즈 텍스가 거의 7%라고 하셨습니다!

 

 

세일즈 텍스에 익숙하지 않았던 저는 불편한 점이 한 두가지가 아니였습니다.

 

한국에서는 세일즈 텍스를 따로 지불 해 본 적이 없으니 미국에서 세일즈 텍스를 별도로 지불 할 때 돈이 너무 아깝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한, 세일즈 텍스가 안붙는 물건도 있고 세일즈 텍스를 계산하는 것도 복잡해 세일즈 텍스스를 얼마나 내야 될 지 몰라 계산대에 줄을 서 있을 때 계산 할 돈을 미리 준비하지 못한다는 불편함이 있었습니다.

 

특히 저는 미국생활을 하면서 현금만을 사용했기 때문에 정말 불편했지요.

 

미국에서 동전 부자가 되었던 에피소드 기억하시나요?

 

2014/09/05 - 미국에서 동전부자가 된 사연 

 

미국에서 동전 부자가 되었던 것도 어쩌면 세일즈 텍스 때문이였어요.

 

기다리고 있는 뒷사람들에게 미안해서 동전을 지불 하는데 시간이 걸렸던 저는 매번 지폐로만 계산을 해 동전이 쌓이고 쌓여 동전부자가 되었습니다.

 

우리나라처럼 계산대에 줄을 서 있으면서 미리 지불 할 돈을 준비 할 수 있었다면 동전부자가 되지는 않았겠지요!

 

한국인들에게는 익숙하지 않아 더 복잡한 세일즈 텍스에 대한 내용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미국여행을 가거나 유학을 가시는 분들은 미국에서 쇼핑을 할 때 세일즈 텍스를 지불해야 한다는 것, 꼭 기억 해 주세요!!

 

즐겁운 한 주 시작 하세요:)

 

※ 질문은 방명록에 해 주세요! 질문을 글에 댓글로 남겨주시면 종종 놓쳐서 답글을 달아드리지 못하는 경우도 있고 답글이 늦어지는 경우가 있답니다.

 

 

<이런 글도 있어요!>

 

2014/10/24 - 나를 당황하게 했던 미국인들의 질문

2014/09/05 - 미국에서 동전부자가 된 사연

2014/09/03 - 미국 계산대에 있는 동전통의 정체

2014/08/07 - 받아들이기 힘들었던 미국문화-학교수업

2014/08/06 - 받아들이기 힘들었던 미국문화-학교생활

 

"공감"을 눌러 스텔라를 응원 해 주세요!

공감버튼과 댓글은 로그인이 필요 없습니다:)


Posted by Adorable Stell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슬님 2015.05.19 08: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텔라님의 미국 생활은
    언제나 생각해볼만한게 있게 합니다..^^

  2. Erik맘 2015.05.19 09: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택스땜에 잔돈을 계산하기가 힘들었군요.잔돈계산하는건 금방 익숙해진답니다.스텔라님은 동전부자가 되어서 곤란한 일을 겪었지만 저는 반대로 잔돈이 없어 자주 곤란을 겪는답니다.제가 사는 주는 톨게이트가 많아서 톨비를 내고 지나가야하는데 그럴때 쿼터 동전이 아주 유용한데요.가끔가다 동전이 정말 한푼도없고 캐쉬도 없을때가 있어요.주로 카드를 쓰니까요.
    이럴땐 정말 난감하여 가방 다 뒤지고 차바닥까지 뒤져서 겨우 톨비를 내고 다음엔 또 까먹고 동전이 없어 낭패를 본답니다.
    우리 주에 놀러오는 사람들 (전 플로리다 살아요.디즈니월드가 있는곳^^)이 톨비 낼때 곤란을 겪는 경우가 많다는 얘기를 많이 듣는답니다.
    모르고 그냥 지나갔다가 나중에 벌금 (얼마되지는 않지만...)이 나오거든요.

    • Adorable Stella 2015.05.21 1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국 동전은 왜이렇게 헷갈리는지요ㅠㅠ 정작 계산대에 제 뒤로 줄 서계시는 분들은 아무말씀 안하시고 기다려주시는데 저는 당황해서 계산 할 때는 머리속이 하얘지더라고요! 에릭맘님은 동전이 모자르셨다니 저랑은 반대되는 상황이라 새롭네요!

  3. mone 2015.06.02 2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델라웨어 살아서 세일즈택스를 안내다보니 다른주갈때마다 택스때문에 아직도 고생하네요 ^^;

    • Adorable Stella 2015.06.03 0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일즈 택스가 없는 주에 사셔서 부러워요~~ 6%의 세금 별거아닌것 같아도 이것저것 사다보면 부담스럽더라고요ㅠㅠ 돈을 계산할때 불편하기도 하고요!

  4. kriss1 2015.06.07 12: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해요. 좋은 정보

  5. 미국아줌마 2015.06.30 16: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확히 말하면 Tax 는 같은 State 이라도 시티 (City) 마다 틀려요.
    현재 뉴욕의 경우엔 NY City가 제일 높은 택스인 8.875 % 이고 다른 작은 City 의 경우 8 % 입니다.
    또한 물품에 따라 Sales Tax가 틀려요.
    보통 의류나 신발의 경우는 일반 Sales Tax 보다는 낮아요.
    그리고 기본 식료품의 경우 우리가 일반적으로 먹어야 하는 것들에는 Tax를 붙이지 않는답니다.
    그건 의식주와 밀접한 관련이 되어 있기 떄문이거든요.
    다만 식당에서 만들어져서 파는 음식의 경우는 달라요.
    기본 식자재가 재가공되어 누군가의 effort가 늘어간 경우엔 Sales 붙게 된답니다.
    예를 들어 Coffee Bean을 슈퍼마켓에서 살때는 Tax가 붙지 않지만 커피숍에서 Coffee를 살때는 tax를 내게 되는거죠.
    한국은 간접세 제도를 체택하고 미국은 직접세 제도를 체택하여 생기는 일이랍니다.


블로그 이미지
2012.9~2013.6 미국 공립 고등학교 교환학생, 2016.1~2019.5 미국 주립대 간호학사(BSN)졸업, 2021.10 간호사 취업 영주권 승인, 미국병원 내과&외과병동 간호사 Stella 입니다!
Adorable Stella

공지사항

Yesterday394
Today65
Total5,563,403

달력

 « |  » 2021.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