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포스팅은 2012년 교환학생 카페에 써놓은 일기를 그대로 가져온 글입니다

 

 

2012.10.19-2012.10.20 Mackinac island 여행

 

 

10월 19일부터 10월 20일까지 학교를 하루 빠지고 1박 2일 동안 맥키나섬(Mackinac Island)로 여행갔다왔어요.

 

맥키나섬은 미시간주에 있는 관광지인 작은 섬으로, 자동차의 왕국 미국답지 않게 차가 다닐 수 없는 섬이라고 해요!

 

맥키나섬에있는 자동차는 경찰차와 소방차밖에 없대요!

 

 

(출처:네이버 지도)

 

(출처:구글)

이곳이 맥키나섬이에요!

 

(출처:구글)

차를 가지고 들어가지 못하기 때문에 배타는 곳에 있는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고, 섬에 가지고 갈 케리어랑 짐들에 머물 호텔을 적어놓으면 직원들이 오셔서 가져가셔요.
짐들은 호텔에 도착했을때 방문 앞에 놓여저 있답니다!

 

 

(출처:구글)

맥키나섬까지는 위 사진처럼 생긴 배를 타고 가요.

아쉽게도, 여행하는 1박2일 동안 비가와서 배의 2층에는 타지 못했지만 속도가 빠르고 파도 덕분에 재미있었어요.

 

 

 

 

배안에서 찍은 맥키나섬의 모습.

보이는 건물은 "사랑의 은하수" 영화 촬영지인 그랜드 호텔이에요.

 

 

호스트맘과 함께!

 

 

맥키나섬에는 차가 없고 차대신 이런 마차가 다닌답니다!

배에서 내린 관광객들의 짐들도 호텔까지 이 마차들이 배달해요.

 

차가 없는 맥키나섬에서는 자전거를 빌릴 수 있어요.

 

 

 

 

 

 

맥키나 아일랜드의 아름다운 경치들!

 

 걸어다니다가 예쁜 초콜릿을 보고 들어간 초콜릿 가게.

맥키나섬에 있는 많은 가게들에서는 퍼지와 초콜릿을 팔고 있었어요.

하이힐모양 초콜릿과 캬라멜 에플 너무 예쁘죠?

 

(출처:구글)

배안에서 찍은 사진에서 보였던 큰 건물이 이 호텔이에요.

 

 

이 사진은 제가 찍은 사진인데 비가 온 뒤라 하늘이 흐리네요ㅠㅠ

 

 

(출처:구글)

구글에서 가져온 Grand Hotel사진이예요.

영화촬영지고 Mackinac Island 에서 가장 유명한 곳이다 보니 사람이 너무 많이 몰려 투숙객이 아닌 사람들에게는 호텔 구경하는 것 조차 일인당 10달러 정도 돈을 내야 한다고 해요.

 

 

 

 

 

 

 

 

 

 

 

 

 

 

그랜드 호텔에서 찍은 사진들 이에요.

경치 너무 아름답죠?

 

 

 

 

 

 

 

그랜드 호텔 객실 안에서 찍은 사진이에요. 화려한 인테리어가 너무 마음에 들었어요!

방마다 인테리어가 다르다고 하는데 또 올 수 있는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저녁은 그랜드 호텔 식당에서 먹었어요.
Mackinac island의 그랜드 호텔 식당에는 웨이터가 흑인과 황인 밖에 없어요.
호스트맘이 여행 오기 이주 전부터 그 이유를 설명해 주시며 이곳에서 일하는 종업원은 모두 자랑스러워 하며 일하고 있으니까 혹시라도 인종 차별에 대해 기분이 나쁘다면 기분나빠하지 말라고 하셨어요~ 제가 아시안이니까 혹시나 기분이 안 좋을까봐 차근차근 잘 설명해주셨답니다. 하나하나 세심하게 배려해 주시는 호스트맘 정말 감동이에요.

 사랑해4

 

그랜드 호텔 식당의 웨이터가 모두 흑인이나 황인인 이유는 미국이 흑인을 노예로 부려먹던 시대를 재현 해 놓아서 그렇다네요. 흑인 웨이터 분들 정말 친절했지만 동양인 웨이터분들은 저를 자꾸 쳐다보시며 수근거려서 조금 거슬렸어요. 같은 동양인이 오니까 이상했나봐요. 신기하게도 이날 호텔식당에는 저를 제외한 모든 손님은 백인이였답니다.

 

 라이브 음악을 들으며 식사했어요!

 

 

기가시간에 서양 식사예절을 배웠지만 막상 숟가락, 포크, 나이프가 너무 많이 나오니 뭐부터 써야 될지 몰라 어리둥절 하고 있었어요.
호스트맘한테 여쭤봤더니 아무거나 쓰면 된데요. 미국인들도 모른다고ㅋㅋ

 

 

디저트로 먹은 아이스크림

 

 

저녁을 먹고 나서 호텔 강당에서 연설을 들었어요.

맥키나섬에 간 이유가 기독교 여성들의 모임이 있어서 간 거였거든요.

연설을 다 알아들을 수 없어서 조금 지루했지만 학교 친구이자 교회친구인 모건과 테일러도 같이 가서 심심하지는 않았어요!

 

연설을 듣고 나서 호텔을 돌아다니며 쇼핑도 하고 구경도 하다가 다음날도 신나게 놀아야 되니까 객실로 돌아왔어요.

 

 

다음날 아침에 호텔식당에서 먹은 아침식사에요.

원래 아침 잘 안먹는데 호텔식은 정말 맛있게 먹었답니다!

호텔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다가 짐가방에서 필요한 물건은 빼고 복도로 내 놨어요.

직원분들이 다시 육지까지 배달 해 주실꺼에요.

 

맥키나 아일랜드 이곳저곳을 구경하면서 기념품가게에 들러 한국에 있는 엄마아빠에게 보내줄 Mackinac island 엽서를 샀어요.

 

돌아오는 둘째날은 사진이 많이 없네요ㅠㅠ

 
초콜릿 가게를 돌아다니며 시식도 했는데 진짜 맛있었답니다.

 

할머니집에 가서 나눠 먹기위해 호스트맘이 퍼지 한덩이를 샀어요!

 

 

 배를 타고 다시 Michigan 본토로 돌아와서 Mackinac bridge 앞에서 찍은 사진이에요.

 

 

 

 

 

1박2일 동안 호스트맘 덕분에 정말 좋은경험, 좋은 구경 많이 하고 왔답니다:)

 

호스트맘이 여행 얘기 하실 때 얼마정도 내면 되냐고 물었는데 돈 절대 내지 말라고 다시는 돈얘기 꺼내지 말라고 하셔서 정말 고맙고 미안한 마음이 들었어요.

 호스트맘께서 배 티켓값, 식사, 호텔비 등 다 내주셨어요.

정말 고맙습니다...♡

 

비오는 날씨 때문에 조~금 아쉬웠지만 너무너무 즐거운 여행 이였어요.

기독교 모임이라고 해서 설교만 듣고오는거 아닌가 걱정도 했었는데 강당에 있던 시간은 첫날 저녁식사 전과 후 총 3시간 정도밖에 없었고, 배를 타고 섬에 들어가는거부터 여행도 다 개인 여행이라 마음껏 구경 할 수 있었고 불편한 점은 없었답니다.

 

여행내내 같이 다닌 호스트맘의 친한 친구이신 유쾌한 캐시랑도 친해질 수 있었답니다.

 

캐시덕분에 호스트맘과 사진 많이 찍을 수 있었어요.

 

아름다운 곳에서 아름다운 사람들과 함께한 정말 아름다운 시간들이였어요.

 

나중에 커서 돈을 버는 나이가 되면 호스트맘을 모시고 꼭 다시 놀러가고 싶어요!

 

 

<이런 글도 있어요!>

 

2014/10/15 - 미국인 엄마와 한국인 딸의 감동적인 사랑이야기

 

2014/10/29 - 한국 고등학교의 영어듣기평가를 치룬 미국인 호스트맘의 소감

 

2014/10/01 - 레베카의 생일파티

 

2014/10/02 - Homecoming Week 이야기

 

 

Posted by Adorable Stell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10.30 2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U.S.A 2014.10.31 2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렇시군요^^ 글 잘 보고있습니다^^

  3. 수지 2014.11.03 0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거 흑인 노예시대를 재현해 놓은게 이유라면 흑인 웨이터만 있어야하는게 아닌지.. 동양인이 있다는것에서 이유의 논리가 이상해지지 않을까싶네요. 그리고 동양 웨이터들도 어떤 기분으로 일하지도 궁금하고...누가봐도 인종차별 같은데 말이죠 ㅎ

    • Adorable Stella 2014.11.07 1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왜 동양인이 있는지 사실 잘 이해가 가지 않았답니다. 흑인들은 즐겁고 친절하게 일을 하는 것 같았는데 동양인 웨이터들은 불만이 있는지 친절하진 않더라고요ㅠ

  4. 제이 2015.01.07 06: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 잘 읽고 있어요~ 정말 사랑스랍네요^^ 하시고자 하는 일 잘 되길 바랄게요^^


블로그 이미지
2012.9~2013.6 미국 공립 고등학교 교환학생/ 2016.1~2019.5 미국 간호대학 간호학사 졸업/ 미국병원 외과병동 신규간호사 Stella 입니다!
Adorable Stella
Yesterday372
Today208
Total3,478,733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