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학교에 입학해 교환학생으로 지내는 동안 미국 친구들이 가지고 다니는 학용품을들 보면서

"미국 친구들은 문구점에 진열된 귀엽고 아기자기한 학용품을 구경하는 재미는 평~생 느낄 수 없겠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미국 친구들이 사용하는 학용품들은 너무 단순한 데다가 생김새까지 너무 비슷해 너도나도 비슷한 학용품을 가지고 다니기 때문이였어요.

제 블로그를 방문 해 주시는 분 들 중에 교환학생 또는 유학을 준비하고 계신 분들이 많은 것 같아 도움이 되고자 미국 학교에서 꼭 필요한 학용품에 대해 적어볼께요~

 

 

1. Pencil (연필)

 

 

(출처:구글)

미국이든 한국이든 학생이면 꼭 가지고 다녀야 하는 연필이에요.

사진의 연필이 미국친구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연필이랍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연필 뒤에 지우개가 달려있거나 달려있지 않은 건 크게 중요하지 않지만 연필뒤에 붙어 있는 ​지우개를 애용하는 미국친구들에게는 중요해요.

미국친구들은 필통 대신에 대부분 이 연필 한자루만 가지고 다니는 친구들도 많아요​ㅎㅎ

 

 

​2. Mechanical pencil (샤프)

 

 

 

(출처:구글)

 

미국에는 "샤프" 라고 부르는 연필이 없어요.

moon_and_james-11

대신 Mechanical pencil은 있답니다:)

이게 무슨 말이냐면, "샤프"라는 표현은 영어 같지만 사실 콩글리쉬.....

샤프를 영어로 Mechanical pencil 이라고 해요.

제가 미국친구한테 "샤프" 있나고 물어봤을 때 못 알아들어 옆의 친구의 샤프를 가르켰는데

Mechanical pencil이라고 부른데요~

연필 한자루로 모든 것을 해결 하고 싶어하는 미국친구들을 위해 대부분의 Mechanical pencil뒤에도 지우개가 붙어 있어요!

 

3. Eraser (지우개)

 

 

 

(출처:구글)

 

미국친구들은 이런 종류의 지우개도 사용하지만

 

 

연필 뒤에 끼울 수 있게 만든 이 지우개를 정말 선호 한답니다.

연필 뒤의 조그만한 지우개를 다 사용하면 이걸 끼워서 쓰는데 따로 지우개를 가지고 다닐 필요가 없어서 정말 편해요!​

 

 

4. Binder (바인더)

(출처:구글)

 

우리나라의 중고등학생들은 잘 사용하지 않지만 미국에서는 Binder 가 없으면 간첩이에요!

그만큼 미국학교에서  필요한 학용품 이랍니다.

​어떤 학생들은 과목별로 따로 바인더를 가지고 다니기도 하고 또 어떤 학생들은 칸막이를 이용해 바인더 하나로 해결하는 친구들도 있어요~

​사진처럼 친구들이 사용하는 대부분의 바인더는 단순하지만,

 

이렇게 이쁜 바인더도 물론 있어요.

대신 값이 훨~씬 비싸답니다​ㅠㅠ

 

 

 

5. Binder paper

(출처:구글)

대부분의 미국 친구들이 사용하는 공책이에요.

바인더에 끼울 수 있게 구멍도 뚫려있고 한장 씩 뜯어서 사용하면 되요.

(출처:구글)

공책보다 제가 선호했던 Binder paper.

공책으로 된 Binder paper는 대부분 질이 안 좋은데 위 사진처럼 종이만 판매하는 Binder paper는 종이 두께도 두껍고 좋아요! Binder에 끼웠을 때 잘 찢어져서 구멍뚫린 부분위에 테이핑을 해 놓은 Binder paper도 있어요. 하지만 그렇게 테이핑 되어 있는 Binder paper는 비싸요.

​저희 학교 교실에 배치되어 있었던 Binder paper는 질이 너무 안좋아서 저는 마트에서 Binder paper를 사서 썼답니다.

 

 

6.​Calculator (계산기)

(출처:구글)

미국 수학 시간에 정말 꼭 필요한 계산기 입니다.

미국 수학시간에는 이렇게 복잡하게 생긴 공학용 계산기를 사용해요.

저희 학교는 학교 수업중에는 계산기를 빌려주고 숙제는 본인의 계산기를 사용해야 했었는데,

제 동생이 다녔던 학교는 학교에서 계산기를 빌려주어서 계산기를 집에 가져가서 사용할 수 있었다고 해요.​ 아무리 자기가 암산을 잘 한다고 해도 미국 수학 교과서에는 계산기 없으면 못 푸는 문제가 많이 나오니 학교에서 빌려주지 않으면 비싸더라도 꼭 구매하세요:)

 

7. Binder Pencil case/Binder Pencil pouch

 

 

(출처:구글)

Binder에 끼울 수 있는 필통 이에요.

대부분의 남학생들은 사용하지 않고 꼼꼼한 여학생들이 주로 사용하는데 계산기나 화장품, 껌, 연필 한두자루 등을 넣어 가지고 다녀요.

미국 학생들을 한국 학생들처럼 필통을 따로 가지고 다니지 않고 이것저것 자기들이 필요한 간단한 학용품, 계산기, 화장품 등을 넣은  Binder pencil pouch를 바인더에 꽂아 바인더와 함께 가지고 다닌답니다.

 

미국친구들이 주로 사용하는 학용품 잘 보셨나요~?

위 사진들처럼 정말 단순한 학용품들을 사용하다 보니 제가 사용했던 귀엽고 아기자기한 한국의 학용품에 미국친구들이 푹~ 빠졌었답니다. 

미국친구들에게 선물하려고 한국에서 사간 학용품을 주면 정말 기뻐했었어요!

 

즐거운 월요일 보내세요:)


Posted by Adorable Stell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버크하우스 2014.08.25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가요.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

  2. Rin5star 2014.08.25 1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에 나오는 샤프는 정말 쓰기 좋아서 제 애용품이었는데 한국 올때 다섯 더즌이나 선물받은 기억이 있네요 ㅋㅋㅋ
    연필 뒤에 끼울 수 있는 미니 지우개를 샤프 뒤꽁무니에 끼워서 들고 다녔어요 저는 ㅋㅋㅋ 아 기억이 새록새록...
    바인더 페이퍼도 써보니 생각보다 편해서 한국 와서도 몇권 사다 썼구요...

    처음엔 저도 한국과 일본서 쓰던 아기자기한 학용품 들고 다녔는데 어느순간 미국 학생화 되어 가더라구요...
    스텔라님 포스팅 보니 또한번 추억에 빠지네요 :) 항상 잘 보고 있어요!!

  3. Ariel 2014.09.07 1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왘ㅋㅋㅋ 둘러보다가 즐찾했어요 ㅋㅋㅋ 공감많이하고가요 ㅠ 이런저런것 정말 생활해봐야 느낄수있는 차이들도 있고, 유학생활하는 저로서는 중고등학생 시절을 여기서 보내지 않아 잘 모르겠다싶은 것들도 있네요ㅋㅋㅋ


블로그 이미지
2012.9~2013.6 미국 공립 고등학교 교환학생, 2016.1~2019.5 미국 주립대 간호학사(BSN)졸업, 미국병원 내과&외과병동 간호사 Stella 입니다!
Adorable Stella

공지사항

Yesterday627
Today239
Total5,335,856

달력

 « |  » 2021.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